(주)바이오클라우드, 환경부가 인증한 공간살균제 ‘이지스틱’




[매일안전신문] 글로벌 항바이러스제 전문 기업 ㈜바이오 클라우드는 스틱형 살균·탈취제인 ‘이지스틱’의 원료인 이산화염소수가 코로나 바이러스를 30초 이내에 99.9% 사멸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4일 밝혔다.


바이오 클라우드는 ㈜케이알바이오텍으로부터 시험성적서를 발부받은 결과, Covid-19(SARS-VoV-2)에 대한 살균력 실험 결과 30초 처리에 99.99%의 바이러스 사멸 효능을 검증 받았다고 전했다.




이산화염소는 이름엔 ‘염소’가 들어가지만, 화학적으로 염소와는 완전히 다른 물질이다. ‘이지스틱’에 사용된 산소계 순수이산화염소는 염소계 살균제보다 2.5배 이상 높은 살균력과 5배 이상의 소독력을 지녔지만, 더 안전하고, 발암물질이 없는 친환경 물질로 인체 무독성이 증명되어 있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
또한 이산화염소는 세계보건기구에서 식품첨가물 중 가장 안전한 등급(소금 설탕과 같은 물질)인 A-1 등급을 받았으며, FDA, 식약처(식품의약품안전처) 등에서 살균·소독제로 인증받기도 했다.


바이오 클라우드는 ‘이지스틱’은 환경부에서 유일하게 공간 살균제로 인증받은 제품이라며 “코로나 시대 특별히 살균, 소독이 필요한 택배 회사나 배달 관련 업체, 또 공기 살균이 필요한 가정이나 사무실 등에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을 것”이라며 기대감을 밝혔다.


출처 : 매일안전신문(http://www.idsn.co.kr)



조회 30회댓글 0개